라멘

몇달 전에 라멘에 꽂혀서 먹으러 다녔었다. 아직 리스트에 갈 곳이 한참 많이 남아있지만 갈 시간이 없다. 그래서 그냥 지금까지 간 곳만 정리해보려고 한다. 근데 간 지 너무 오래돼서 솔직히 맛이 기억이 안난다..

유타로
유타로

가장 처음에 먹었던 강남 유타로 돈코츠. 뭔가 돼지 냄새?가 많이 난다는 느낌이 들었던 것 같다.

멘야산다이메
멘야산다이메

멘야산다이메 쿠로. 국물 꽤 진하고 맛있다. 그리고 특이한 건 뭔가 칼칼하다고 해야하나? 그런 느낌이었다. 차슈도 맛있다. 역시 불맛은 너무 좋은 것 같다.

쿠자쿠
쿠자쿠

이 블로그를 관심있게 보고 있었는데 여기 주인분이 하는 가게다. 오픈한 날 이벤트로 플스4 준다고 해서 갔다. 돈코츠를 좋아해서 돈코츠를 먹었는데 사실 여기 주력은 쇼유라고 한다. 개인적으로 가마마루이와 함께 탑으로 맛있는 것 같다. 국물이 그렇게 진하지는 않은데 맛있다. 그리고 별로 안 짠 것도 엄청 마음에 든다. 차슈가 엄청 두툼하고 맛있다. 계란도 맛있다. 그리고 며칠전에 들은 소식으로는 국물이 더 진해졌다고 한다. 더욱 맛있을 것 같다.

스스루
스스루

교대 스스루. 국물이 뭔가 어디서 먹어본 맛인데 음.. 곰탕..? 차슈가 얇고 작아서 아쉽지만 의외로 되게 맛있었다.

가마마루이
가마마루이

여기는 국물 진하게/안진하게 중에 선택할 수 있다. 당연히 진하게다. 진한 국물 진짜 맛있다. 먹어본 것 중에선 단연 탑이다. 가까우면 매일 먹을 것 같지만 더럽게 멀다.

성화생라멘
성화생라멘

성화생라멘 돈코츠. 여기도 사람들이 극찬하던 곳이다. 근데 국물이 닭국물인 것 같다. 약간 내 취향은 아닌 것 같다. 면도 좀 더 딱딱하면 좋을 것 같다.

근데 왜 라멘들은 홍대쪽에 몰려있을까ㅠㅠ 관악구에 있으면 좋겠다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